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日 정상, 對中 공동 정찰 강화 확인
입력 2012.05.02 (06:12) 수정 2012.05.02 (16:46) 국제
노다 요시히코 일본 총리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중국을 의식해 양국 공동 정찰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일본 NHK가 보도했습니다.

미-일 양국 정상은 어제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미군과 일본 자위대가 괌의 미군훈련장을 함께 사용하면서 아태 지역에서 폭넓은 정찰활동과 경계감시를 하는 등 '동적인 방위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방송은 전했습니다.

미국 오바마 행정부는 신 국방전략 기본방침을 통해 중국에 대한 경계감을 강하게 표시하면서,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군사력을 중점적으로 배치할 방침을 천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국방예산을 대폭 삭감하는 대신 일본을 비롯한 동맹국들에게 역할 증대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 美·日 정상, 對中 공동 정찰 강화 확인
    • 입력 2012-05-02 06:12:37
    • 수정2012-05-02 16:46:50
    국제
노다 요시히코 일본 총리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중국을 의식해 양국 공동 정찰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일본 NHK가 보도했습니다.

미-일 양국 정상은 어제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미군과 일본 자위대가 괌의 미군훈련장을 함께 사용하면서 아태 지역에서 폭넓은 정찰활동과 경계감시를 하는 등 '동적인 방위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방송은 전했습니다.

미국 오바마 행정부는 신 국방전략 기본방침을 통해 중국에 대한 경계감을 강하게 표시하면서,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군사력을 중점적으로 배치할 방침을 천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국방예산을 대폭 삭감하는 대신 일본을 비롯한 동맹국들에게 역할 증대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