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익신고자보호법 시행 후 공익 신고 4만여 건 접수”
입력 2012.05.02 (16:14) 수정 2012.05.02 (16:15) 정치
공익신고자 보호법이 시행된 지난 6개월 동안 4만 건이 넘는 공익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공익신고자 보호법이 시행에 들어간 뒤 현재까지 171개 공공기관에 공익침해신고 4만 4천여 건이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3만 7천여 건이 처리됐다고 밝혔습니다.

권익위는 공익침해 신고 사례를 분석한 결과, 중앙행정기관에는 소비자 이익과 관련된 신고가 전체의 58%로 가장 많이 접수됐으며, 지방자치단체에는 환경분야 신고가 42%로 가장 많이 접수됐다고 설명했습니다.
  • “공익신고자보호법 시행 후 공익 신고 4만여 건 접수”
    • 입력 2012-05-02 16:14:43
    • 수정2012-05-02 16:15:33
    정치
공익신고자 보호법이 시행된 지난 6개월 동안 4만 건이 넘는 공익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공익신고자 보호법이 시행에 들어간 뒤 현재까지 171개 공공기관에 공익침해신고 4만 4천여 건이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3만 7천여 건이 처리됐다고 밝혔습니다.

권익위는 공익침해 신고 사례를 분석한 결과, 중앙행정기관에는 소비자 이익과 관련된 신고가 전체의 58%로 가장 많이 접수됐으며, 지방자치단체에는 환경분야 신고가 42%로 가장 많이 접수됐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