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린이, 사망 사고 5월에 최다
입력 2012.05.05 (12:2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방금 보신 뉴스처럼 어린이 교통사고 사망자가 가장 많은 달이 바로 5월입니다.

가정의 달이라는 말이 무색한데 특히 저학년 아들 두신 부모님은 더 많이 신경 써주셔야겠습니다.

이윤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교통사고로 병원에 실려 온 11살 어린이.

<녹취> "숨을 안 쉬어요."

어머니는 그 자리에서 쓰러집니다.

대로변 횡단보도, 학교 앞 건널목, 곳곳에서 발생하는 어린이 교통사고 사망자가 1년 중 가족 나들이 등 외부 활동이 잦은 5월에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초등학교 1학년의 경우 10만 명당 사망자수가 5학년에 비해 3배 이상으로 가장 높았습니다.

<인터뷰> 김성욱 박사 : "초등학생으로 올라가게 되면 행동반경이 넓어지고 이전에 경험해 보지 못한 행동이 많아지면서 사고에 노출될 확률이 많아집니다."

사망자 수를 성별로 보면 남학생이 여학생에 비해 30% 정도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택가 이면도로, 아파트 단지 등 폭 6미터 미만의 좁은 도로는 어린이들에겐 요주의 지역으로 꼽힙니다.

<인터뷰> 정은선(서울 신길동) : "시야가 한 곳에만 집중돼 있지 양쪽에 보진 않잖아요. 그런 점이 늘 불안하죠."

이번 조사에서는 최근 1년 새 자녀와 함께 무단횡단이나 신호위반을 했다는 응답이 80%를 넘어 부모들부터 교통질서 준수에 경각심이 필요하다는 것을 보여줬습니다.

KBS 뉴스 이윤희입니다.
  • 어린이, 사망 사고 5월에 최다
    • 입력 2012-05-05 12:28:29
    뉴스광장
<앵커 멘트>

방금 보신 뉴스처럼 어린이 교통사고 사망자가 가장 많은 달이 바로 5월입니다.

가정의 달이라는 말이 무색한데 특히 저학년 아들 두신 부모님은 더 많이 신경 써주셔야겠습니다.

이윤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교통사고로 병원에 실려 온 11살 어린이.

<녹취> "숨을 안 쉬어요."

어머니는 그 자리에서 쓰러집니다.

대로변 횡단보도, 학교 앞 건널목, 곳곳에서 발생하는 어린이 교통사고 사망자가 1년 중 가족 나들이 등 외부 활동이 잦은 5월에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초등학교 1학년의 경우 10만 명당 사망자수가 5학년에 비해 3배 이상으로 가장 높았습니다.

<인터뷰> 김성욱 박사 : "초등학생으로 올라가게 되면 행동반경이 넓어지고 이전에 경험해 보지 못한 행동이 많아지면서 사고에 노출될 확률이 많아집니다."

사망자 수를 성별로 보면 남학생이 여학생에 비해 30% 정도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택가 이면도로, 아파트 단지 등 폭 6미터 미만의 좁은 도로는 어린이들에겐 요주의 지역으로 꼽힙니다.

<인터뷰> 정은선(서울 신길동) : "시야가 한 곳에만 집중돼 있지 양쪽에 보진 않잖아요. 그런 점이 늘 불안하죠."

이번 조사에서는 최근 1년 새 자녀와 함께 무단횡단이나 신호위반을 했다는 응답이 80%를 넘어 부모들부터 교통질서 준수에 경각심이 필요하다는 것을 보여줬습니다.

KBS 뉴스 이윤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