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혜훈 “대선 경선규칙 지나친 정치 공세 안 돼”
입력 2012.05.07 (09:09) 정치
새누리당 이혜훈 의원은 비박계 대선 주자들의 완전국민경선제 요구에 대해 경선 규칙을 바꾸게 되면 엄청난 시간과 토론, 의견 수렴이 필요한데 과연 그럴 시간이 있겠느냐며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친박계인 이혜훈 의원은 오늘 한 라디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대선 경선이 있을 때마다 경선 규칙을 원점에서 재검토하는 것이 과연 좋은 것이냐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또 비박계 대선 주자들이 경선 규칙을 가지고 개인 의사표현은 할 수 있지만 정치공세를 지나치게 한다든지, 감정싸움으로 갈 수 있는 발언을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차기 당 대표의 자격을 묻는 질문에는 당이 약진해야 하는 비영남 지역에서 대표가 나오면 12월 대선에서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원내대표 선거와 관련해서는 중립적이고 개혁적인 분이 나와 국회가 큰 경쟁 없이 무리한 충돌을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가는 게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 이혜훈 “대선 경선규칙 지나친 정치 공세 안 돼”
    • 입력 2012-05-07 09:09:22
    정치
새누리당 이혜훈 의원은 비박계 대선 주자들의 완전국민경선제 요구에 대해 경선 규칙을 바꾸게 되면 엄청난 시간과 토론, 의견 수렴이 필요한데 과연 그럴 시간이 있겠느냐며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친박계인 이혜훈 의원은 오늘 한 라디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대선 경선이 있을 때마다 경선 규칙을 원점에서 재검토하는 것이 과연 좋은 것이냐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또 비박계 대선 주자들이 경선 규칙을 가지고 개인 의사표현은 할 수 있지만 정치공세를 지나치게 한다든지, 감정싸움으로 갈 수 있는 발언을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차기 당 대표의 자격을 묻는 질문에는 당이 약진해야 하는 비영남 지역에서 대표가 나오면 12월 대선에서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원내대표 선거와 관련해서는 중립적이고 개혁적인 분이 나와 국회가 큰 경쟁 없이 무리한 충돌을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가는 게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