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리스 18개월 안에 유로 탈퇴위험 75% ↑”
입력 2012.05.07 (14:59) 연합뉴스
씨티그룹 이코노미스들은 이번 그리스 총선 결과로 인해 1년 또는 18개월안에 그리스가 유로에서 떠날 위험이 75%까지 높아졌다고 진단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7일 보도했다.

하지만 블룸버그통신은 "시티그룹 이코노미스트들은 `그리스, 프랑스, 독일의 선거이후에도 단일통화 체제가 붕괴할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본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들은 "그리스가 유로지역을 떠나게 되면 이에 대한 반작용으로 유럽 각국과 유럽중앙은행(ECB)이 더 포괄적인 조치들을 취할 것으로 여전히 기대한다"고 말했다.
  • “그리스 18개월 안에 유로 탈퇴위험 75% ↑”
    • 입력 2012-05-07 14:59:05
    연합뉴스
씨티그룹 이코노미스들은 이번 그리스 총선 결과로 인해 1년 또는 18개월안에 그리스가 유로에서 떠날 위험이 75%까지 높아졌다고 진단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7일 보도했다.

하지만 블룸버그통신은 "시티그룹 이코노미스트들은 `그리스, 프랑스, 독일의 선거이후에도 단일통화 체제가 붕괴할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본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들은 "그리스가 유로지역을 떠나게 되면 이에 대한 반작용으로 유럽 각국과 유럽중앙은행(ECB)이 더 포괄적인 조치들을 취할 것으로 여전히 기대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