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서 ‘아리랑 사수’ 대규모 페스티벌
입력 2012.05.16 (10:35) 사회
우리 민족에게 또 하나의 애국가인 아리랑 사수를 위한 '아리랑 아라리요 페스티벌'이 다음달 2일 수원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립니다.

'아리랑 아라리요 페스티벌'은 중국이 최근 아리랑을 중국 무형유산에 등재하는 등 문화재 공정을 꾀하고 있는 상황에서 기획된 것으로 아리랑 사수를 위한 문화행사입니다.

한국예술종합학교 김덕수 교수가 총연출하는 페스티벌은 천200명의 풍물단과 천 명의 연합합창단, 200여 명 군악대와 150명의 경기도립무용단을 비롯해 4만 5천 명의 관객 모두가 하나가 돼 우리의 아리랑을 지켜내는 전통문화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경기도 화면제공)
  • 수원서 ‘아리랑 사수’ 대규모 페스티벌
    • 입력 2012-05-16 10:35:43
    사회
우리 민족에게 또 하나의 애국가인 아리랑 사수를 위한 '아리랑 아라리요 페스티벌'이 다음달 2일 수원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립니다.

'아리랑 아라리요 페스티벌'은 중국이 최근 아리랑을 중국 무형유산에 등재하는 등 문화재 공정을 꾀하고 있는 상황에서 기획된 것으로 아리랑 사수를 위한 문화행사입니다.

한국예술종합학교 김덕수 교수가 총연출하는 페스티벌은 천200명의 풍물단과 천 명의 연합합창단, 200여 명 군악대와 150명의 경기도립무용단을 비롯해 4만 5천 명의 관객 모두가 하나가 돼 우리의 아리랑을 지켜내는 전통문화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경기도 화면제공)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