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광청, 미국서 중국 인권 비판 계속 다짐
입력 2012.05.25 (16:49) 국제
미국 체류를 시작한 중국의 시각장애인 인권운동가 천광청이 중국의 인권 상황에 대한 비판을 계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천광청은 오늘 CNN방송과의 회견에서 중국에서 몇년간 감금된 데 대해 "후회하지 않는다"고 밝히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천광청은 지난달 불법적인 가택 연금 상태에서 탈출해 베이징의 미국대사관으로 피신한 후 미·중 양국의 치열한 외교 갈등 끝에 미국 출국이 허용돼 19일 미국에 도착했습니다.
  • 천광청, 미국서 중국 인권 비판 계속 다짐
    • 입력 2012-05-25 16:49:32
    국제
미국 체류를 시작한 중국의 시각장애인 인권운동가 천광청이 중국의 인권 상황에 대한 비판을 계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천광청은 오늘 CNN방송과의 회견에서 중국에서 몇년간 감금된 데 대해 "후회하지 않는다"고 밝히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천광청은 지난달 불법적인 가택 연금 상태에서 탈출해 베이징의 미국대사관으로 피신한 후 미·중 양국의 치열한 외교 갈등 끝에 미국 출국이 허용돼 19일 미국에 도착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