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4·11 총선 비례대표 선거 비용 통합진보 최다
입력 2012.05.25 (18:42) 정치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 4.11 국회의원 총선거 당시 각 정당이 제출한 비례대표 선거 비용 내역을 분석한 결과 통합진보당이 50억 4천 여 만원을 써 비례대표 당선인을 배출한 4개 정당중 가장 많았습니다.

이어 민주통합당 50억 3천 여 만원, 새누리당 49억 여원, 자유선진당이 38억 여원을 썼다고 신고했습니다.

선관위는 각 정당이 합법하게 선거 비용을 썼는지 서면 자료 조사와 현장 실사 등을 거쳐 법정 한도내에서 전액 보전해줄 계획입니다.
  • 4·11 총선 비례대표 선거 비용 통합진보 최다
    • 입력 2012-05-25 18:42:38
    정치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 4.11 국회의원 총선거 당시 각 정당이 제출한 비례대표 선거 비용 내역을 분석한 결과 통합진보당이 50억 4천 여 만원을 써 비례대표 당선인을 배출한 4개 정당중 가장 많았습니다.

이어 민주통합당 50억 3천 여 만원, 새누리당 49억 여원, 자유선진당이 38억 여원을 썼다고 신고했습니다.

선관위는 각 정당이 합법하게 선거 비용을 썼는지 서면 자료 조사와 현장 실사 등을 거쳐 법정 한도내에서 전액 보전해줄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