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주재 러시아 총영사, 배구 경기 하다 숨져
입력 2012.05.27 (20:11) 국제
일본 니가타 주재 러시아 총영사가 공원에서 배구 경기를 하다 숨졌습니다.

이타르타스 통신은 블라디미르 푸슈코프 총영사가 휴일을 맞아 일본의 한 공원에서 공관 직원들과 배구 경기를 하다 경사진 언덕에서 굴러 넘어져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푸슈코프 총영사는 넘어지면서 머리를 땅에 부딪혀 뇌진탕으로 숨진 것으로 보인다고 이 통신은 덧붙였습니다.
  • 일본 주재 러시아 총영사, 배구 경기 하다 숨져
    • 입력 2012-05-27 20:11:42
    국제
일본 니가타 주재 러시아 총영사가 공원에서 배구 경기를 하다 숨졌습니다.

이타르타스 통신은 블라디미르 푸슈코프 총영사가 휴일을 맞아 일본의 한 공원에서 공관 직원들과 배구 경기를 하다 경사진 언덕에서 굴러 넘어져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푸슈코프 총영사는 넘어지면서 머리를 땅에 부딪혀 뇌진탕으로 숨진 것으로 보인다고 이 통신은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