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60대 노인, 정류장 앞 도로서 버스에 치여 사망
입력 2012.06.09 (07:07) 사회
서울 수서경찰서는 어제 오후 6시쯤 서울 역삼동 뱅뱅사거리 앞 도로에서 66살 김 모 노인을 치어 숨지게 한 혐의로 버스기사 46살 김모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버스기사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숨진 김노인이 갑자기 차도로 뛰어들어 미처 피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버스에 설치된 CCTV와 목격자 증언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60대 노인, 정류장 앞 도로서 버스에 치여 사망
    • 입력 2012-06-09 07:07:29
    사회
서울 수서경찰서는 어제 오후 6시쯤 서울 역삼동 뱅뱅사거리 앞 도로에서 66살 김 모 노인을 치어 숨지게 한 혐의로 버스기사 46살 김모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버스기사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숨진 김노인이 갑자기 차도로 뛰어들어 미처 피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버스에 설치된 CCTV와 목격자 증언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