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무디스 “유로존 추가 신용등급 강등 가능성”
입력 2012.06.09 (10:38) 수정 2012.06.11 (08:42) 경제
그리스의 유로존 이탈과 스페인의 구제금융 지원요청 가능성이 유로지역에서 추가적인 신용등급 강등을 촉발시킬 수 있다고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가 밝혔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무디스는 그리스가 유로존을 이탈한다면 신용등급이 `Aaa'인 독일을 포함해 유로존 모든 국가의 국가신용등급에 대한 재검토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무디스는 또 키프로스와 포르투갈, 아일랜드, 이탈리아, 스페인 등은 그리스의 유로존 이탈 위험이 높아지면 신용등급이 내려갈 수 있다고 무디스는 지적했습니다.
  • 무디스 “유로존 추가 신용등급 강등 가능성”
    • 입력 2012-06-09 10:38:16
    • 수정2012-06-11 08:42:31
    경제
그리스의 유로존 이탈과 스페인의 구제금융 지원요청 가능성이 유로지역에서 추가적인 신용등급 강등을 촉발시킬 수 있다고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가 밝혔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무디스는 그리스가 유로존을 이탈한다면 신용등급이 `Aaa'인 독일을 포함해 유로존 모든 국가의 국가신용등급에 대한 재검토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무디스는 또 키프로스와 포르투갈, 아일랜드, 이탈리아, 스페인 등은 그리스의 유로존 이탈 위험이 높아지면 신용등급이 내려갈 수 있다고 무디스는 지적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