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中 정상, 19일 멕시코서 회담…“北 문제 논의”
입력 2012.06.16 (07:19)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 주석이 오는 19일 멕시코에서 정상회담을 연다고 백악관이 밝혔습니다.

벤 로즈 국가안보회의 부보좌관은 백악관 정례 브리핑에서 "두 정상의 만남은 이번이 12번째"라면서 "글로벌 경제와 관련해 주요 20개 국이 이뤄낸 진전에 대해 평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로즈 부보좌관은 특히 "두 정상은 북한과 이란 문제 등 안보 이슈에 대해서도 폭넓게 대화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는 18일부터 멕시코 로스 카보스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 참석을 계기로 열리는 이번 정상회담은 지난 3월 말 서울에서 열린 핵안보 정상회의 이후 3개월 만입니다.
  • 美-中 정상, 19일 멕시코서 회담…“北 문제 논의”
    • 입력 2012-06-16 07:19:00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 주석이 오는 19일 멕시코에서 정상회담을 연다고 백악관이 밝혔습니다.

벤 로즈 국가안보회의 부보좌관은 백악관 정례 브리핑에서 "두 정상의 만남은 이번이 12번째"라면서 "글로벌 경제와 관련해 주요 20개 국이 이뤄낸 진전에 대해 평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로즈 부보좌관은 특히 "두 정상은 북한과 이란 문제 등 안보 이슈에 대해서도 폭넓게 대화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는 18일부터 멕시코 로스 카보스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 참석을 계기로 열리는 이번 정상회담은 지난 3월 말 서울에서 열린 핵안보 정상회의 이후 3개월 만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