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치, 이집트 국가 신용등급 강등
입력 2012.06.16 (07:19)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이집트의 국가 신용등급을 'BB-'에서 'B+'로 낮췄습니다.

피치는 등급 전망도 '부정적'으로 제시해 추가 강등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습니다.

피치는 이집트 국내 정치의 불확실성이 증가함에 따라 등급을 하향 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 피치, 이집트 국가 신용등급 강등
    • 입력 2012-06-16 07:19:01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이집트의 국가 신용등급을 'BB-'에서 'B+'로 낮췄습니다.

피치는 등급 전망도 '부정적'으로 제시해 추가 강등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습니다.

피치는 이집트 국내 정치의 불확실성이 증가함에 따라 등급을 하향 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