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찬열, 부재자 투표 시간 연장 개정안 발의
입력 2012.06.16 (11:01) 정치
민주통합당 이찬열 의원은 부재자투표 개시 시간을 현재의 오전 10시에서 오전 6시로 앞당기는 내용의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의원은 제안 설명에서 "부재자투표 시간이 일과 시간과 겹쳐 학생과 직장인 등이 참여하기 어렵다"며 "일반 투표와 마찬가지로 오전 6시에 투표를 시작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헌법재판소는 지난 2월 '부재자투표 10시 개시' 조항에 대해 헌법재판관 전원 일치 의견으로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린 바 있습니다.
  • 이찬열, 부재자 투표 시간 연장 개정안 발의
    • 입력 2012-06-16 11:01:49
    정치
민주통합당 이찬열 의원은 부재자투표 개시 시간을 현재의 오전 10시에서 오전 6시로 앞당기는 내용의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의원은 제안 설명에서 "부재자투표 시간이 일과 시간과 겹쳐 학생과 직장인 등이 참여하기 어렵다"며 "일반 투표와 마찬가지로 오전 6시에 투표를 시작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헌법재판소는 지난 2월 '부재자투표 10시 개시' 조항에 대해 헌법재판관 전원 일치 의견으로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린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