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4타수 침묵 ‘6G 연속 안타 끝’
입력 2012.06.25 (07:49) 연합뉴스
추신수(30·클리블랜드)가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6경기에서 마감했다.

추신수는 25일(한국시간) 미국 휴스턴의 미닛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인터리그에서 삼진 3개를 당하며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6경기 연속 안타를 친 뒤 주춤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이 0.271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1회 첫 타석에서 투수 땅볼로 잡혔고 3회에는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5회도 삼구 삼진을 당한 추신수는 8회에 헛스윙으로 돌아섰다.

클리블랜드는 타선이 침묵해 1-7로 졌다.
  • 추신수, 4타수 침묵 ‘6G 연속 안타 끝’
    • 입력 2012-06-25 07:49:55
    연합뉴스
추신수(30·클리블랜드)가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6경기에서 마감했다.

추신수는 25일(한국시간) 미국 휴스턴의 미닛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인터리그에서 삼진 3개를 당하며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6경기 연속 안타를 친 뒤 주춤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이 0.271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1회 첫 타석에서 투수 땅볼로 잡혔고 3회에는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5회도 삼구 삼진을 당한 추신수는 8회에 헛스윙으로 돌아섰다.

클리블랜드는 타선이 침묵해 1-7로 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