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PGA 서희경 3차 연장패 ‘아쉽다! 준우승’
입력 2012.06.25 (08:09) 수정 2012.06.25 (08:52) LPGA
  서희경이 미국여자프로골프투어 매뉴라이프 파이낸셜 클래식에서 아깝게  우승을 놓쳤습니다.

 

서희경은 캐나다 온타리오주  워털루에서 열린 대회 세번째 연장전에서 파를 기록해, 버디를 잡은 미국의 브리타니 랭에게 우승을 내줬습니다.



  우리나라는 서희경과 박인비 최운정 등  세 명의 선수가 공동 1위로 연장전에  올랐습니다.



  하지만, 최운정이 연장 첫 홀에서, 박인비는 연장 두번째 홀에서 탈락하면서 우승과 인연을 맺지 못했습니다.
  • LPGA 서희경 3차 연장패 ‘아쉽다! 준우승’
    • 입력 2012-06-25 08:09:19
    • 수정2012-06-25 08:52:16
    LPGA
  서희경이 미국여자프로골프투어 매뉴라이프 파이낸셜 클래식에서 아깝게  우승을 놓쳤습니다.

 

서희경은 캐나다 온타리오주  워털루에서 열린 대회 세번째 연장전에서 파를 기록해, 버디를 잡은 미국의 브리타니 랭에게 우승을 내줬습니다.



  우리나라는 서희경과 박인비 최운정 등  세 명의 선수가 공동 1위로 연장전에  올랐습니다.



  하지만, 최운정이 연장 첫 홀에서, 박인비는 연장 두번째 홀에서 탈락하면서 우승과 인연을 맺지 못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