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파트 6층서 어린이 추락…주민이 받아내
입력 2012.06.25 (16:29) 수정 2012.06.25 (18:45) 사회
    4살 어린이가 아파트 6층에서 떨어졌지만, 인근 주민이 받아내 목숨을 건졌습니다.



    지난 23일 오전 8시쯤 대구시 용산동 한 아파트 6층에서 4살 남 모 어린이가 베란다 아래로 떨어지는 것을 때마침 지나가던 옆 동 주민, 이 모씨가 양팔과 배로 안아 받아냈습니다.

 

  남자 어린이는 머리를 다쳐  인근 대학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아이를 받은 이 씨도 가벼운 부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어린이가 열어놓은 창문 근처에 있다가  떨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아파트 6층서 어린이 추락…주민이 받아내
    • 입력 2012-06-25 16:29:06
    • 수정2012-06-25 18:45:19
    사회
    4살 어린이가 아파트 6층에서 떨어졌지만, 인근 주민이 받아내 목숨을 건졌습니다.



    지난 23일 오전 8시쯤 대구시 용산동 한 아파트 6층에서 4살 남 모 어린이가 베란다 아래로 떨어지는 것을 때마침 지나가던 옆 동 주민, 이 모씨가 양팔과 배로 안아 받아냈습니다.

 

  남자 어린이는 머리를 다쳐  인근 대학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아이를 받은 이 씨도 가벼운 부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어린이가 열어놓은 창문 근처에 있다가  떨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