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총 “내년 최저임금 과도 인상” 비판
입력 2012.06.30 (10:06) 수정 2012.06.30 (15:16) 경제
한국경영자총협회는 내년 시간당 최저임금이 4천 860원으로 결정된 데 대해 성명을 내고, "어려운 경제상황과 영세, 중소기업의 절박한 현실에 대한 고려가 빠진 이번 결정에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고 밝혔습니다.

경총은 "이번 결정으로 30인 미만 사업장은 1조 4천억 원 가량을 매년 추가 부담해야 할 것으로 추정된다"며 경제상황을 무시한 고율의 최저임금 인상은 영세, 중소기업의 활동과 취약계층의 일자리를 위협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경총 “내년 최저임금 과도 인상” 비판
    • 입력 2012-06-30 10:06:15
    • 수정2012-06-30 15:16:54
    경제
한국경영자총협회는 내년 시간당 최저임금이 4천 860원으로 결정된 데 대해 성명을 내고, "어려운 경제상황과 영세, 중소기업의 절박한 현실에 대한 고려가 빠진 이번 결정에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고 밝혔습니다.

경총은 "이번 결정으로 30인 미만 사업장은 1조 4천억 원 가량을 매년 추가 부담해야 할 것으로 추정된다"며 경제상황을 무시한 고율의 최저임금 인상은 영세, 중소기업의 활동과 취약계층의 일자리를 위협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