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출근길 탑차로 도로 막은 50대 남성 입건
입력 2012.07.03 (19:03) 사회
서울 서초경찰서는 25톤 탑차로 도로를 가로막아 교통정체를 일으킨 혐의로 51살 김 모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는 오늘 아침 6시 40분쯤 서울 반포동 공정거래위원회 앞 도로에서, 공정위 비난 글귀가 쓰여진 25톤 탑차로 한 시간 가량 차량을 방치해 도로통행을 가로막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김 씨는 대기업이 부당하게 낮은 가격을 제시해 자신이 운영하는 생수 회사가 어려움에 처했다며, 공정위에 세 차례 진정을 넣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아 이에 항의하기 위해 차를 세워뒀다고 말했습니다.
  • 출근길 탑차로 도로 막은 50대 남성 입건
    • 입력 2012-07-03 19:03:52
    사회
서울 서초경찰서는 25톤 탑차로 도로를 가로막아 교통정체를 일으킨 혐의로 51살 김 모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는 오늘 아침 6시 40분쯤 서울 반포동 공정거래위원회 앞 도로에서, 공정위 비난 글귀가 쓰여진 25톤 탑차로 한 시간 가량 차량을 방치해 도로통행을 가로막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김 씨는 대기업이 부당하게 낮은 가격을 제시해 자신이 운영하는 생수 회사가 어려움에 처했다며, 공정위에 세 차례 진정을 넣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아 이에 항의하기 위해 차를 세워뒀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