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성철 총장·윤보현 교수 최고과학기술인상 선정
입력 2012.07.03 (19:27) 사회
신성철 대구경북과학기술원 총장과 윤보현 서울대 의대 교수가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신 총장은 '나노스핀닉스'라는 연구 분야를 처음 제안해 자성체 잡음 현상을 세계 최초로 규명했습니다.

또 윤 교수는 자궁 내 감염이 조산아의 뇌성 마비와 만성 폐질환의 주요 원인임을 증명해 조산아의 사망과 후유증 감소에 기여를 했습니다.

시상식은 오는 5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립니다.
  • 신성철 총장·윤보현 교수 최고과학기술인상 선정
    • 입력 2012-07-03 19:27:03
    사회
신성철 대구경북과학기술원 총장과 윤보현 서울대 의대 교수가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신 총장은 '나노스핀닉스'라는 연구 분야를 처음 제안해 자성체 잡음 현상을 세계 최초로 규명했습니다.

또 윤 교수는 자궁 내 감염이 조산아의 뇌성 마비와 만성 폐질환의 주요 원인임을 증명해 조산아의 사망과 후유증 감소에 기여를 했습니다.

시상식은 오는 5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