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영환 “대선후보 컷오프 전 TV토론회 열어야”
입력 2012.07.08 (13:53) 정치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 경선에 나선 김영환 의원은 대선후보를 5명으로 압축하는 예비 경선에 앞서 권역별 TV토론회와 연설회를 실시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김 의원은 오늘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선이 공정하게 이뤄지려면 후보자들에게 충분히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보장돼야 한다며 TV 토론회와 연설회를 요구했습니다.

이어 후보 등록 이후 2,3일 간격으로 수도권과 충청권 호남권과 영남권 등 4대 권역별 토론회를 갖더라도 다음달 10일이면 모든 일정을 마무리할 수 있다며 이는 잠정 안에 비해 열흘 정도 일정이 늦춰지는 것에 불과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민주당은 오는 22일 대선경선 후보 등록을 마감하고 30일 5명의 컷오프 통과자를 발표한다는 잠정안을 마련한 상태입니다.
  • 김영환 “대선후보 컷오프 전 TV토론회 열어야”
    • 입력 2012-07-08 13:53:08
    정치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 경선에 나선 김영환 의원은 대선후보를 5명으로 압축하는 예비 경선에 앞서 권역별 TV토론회와 연설회를 실시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김 의원은 오늘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선이 공정하게 이뤄지려면 후보자들에게 충분히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보장돼야 한다며 TV 토론회와 연설회를 요구했습니다.

이어 후보 등록 이후 2,3일 간격으로 수도권과 충청권 호남권과 영남권 등 4대 권역별 토론회를 갖더라도 다음달 10일이면 모든 일정을 마무리할 수 있다며 이는 잠정 안에 비해 열흘 정도 일정이 늦춰지는 것에 불과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민주당은 오는 22일 대선경선 후보 등록을 마감하고 30일 5명의 컷오프 통과자를 발표한다는 잠정안을 마련한 상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