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홈플러스 점포 4곳 매각 추진…투자금 마련
입력 2012.07.08 (22:18) 경제
홈플러스가 점포를 매각하고 이를 다시 빌리는 방법으로 투자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홈플러스는 서울 영등포점과 금천점, 경기 동수원점, 부산 센텀시티점 등 4곳을 매각하기로 하고 JP모건을 매각 주관사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홈플러스는 이들 점포 매각으로 6천억 원대의 유동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홈플러스는 매각한 4개 점포를 2천억 원을 들여 임차하고 남은 4천억원을 미래 사업을 위한 투자금으로 이용할 계획입니다.

홈플러스의 이러한 조치는 최근 휴일 영업제한 등으로 매출이 위축되면서 재무 구조가 압박을 받는 가운데 모 기업인 영국의 테스코도 유럽의 재정 위기 속에서 유동성을 강화하는데 따른 것으로 풀이됩니다.
  • 홈플러스 점포 4곳 매각 추진…투자금 마련
    • 입력 2012-07-08 22:18:48
    경제
홈플러스가 점포를 매각하고 이를 다시 빌리는 방법으로 투자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홈플러스는 서울 영등포점과 금천점, 경기 동수원점, 부산 센텀시티점 등 4곳을 매각하기로 하고 JP모건을 매각 주관사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홈플러스는 이들 점포 매각으로 6천억 원대의 유동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홈플러스는 매각한 4개 점포를 2천억 원을 들여 임차하고 남은 4천억원을 미래 사업을 위한 투자금으로 이용할 계획입니다.

홈플러스의 이러한 조치는 최근 휴일 영업제한 등으로 매출이 위축되면서 재무 구조가 압박을 받는 가운데 모 기업인 영국의 테스코도 유럽의 재정 위기 속에서 유동성을 강화하는데 따른 것으로 풀이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