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 총리 “아프리카는 약속의 땅이자 기회의 땅”
입력 2012.07.09 (10:04) 수정 2012.07.09 (15:25) 정치
아프리카 케냐와 모잠비크 방문에 나선 김황식 국무총리는 아프리카는 이제 약속의 땅이고, 우리나라에도 기회의 땅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 총리실 페이스북에 올린 친필 메모를 통해 우리 기업들이 지금도 자원개발이나 에너지협력 등 다양한 사업을 위해 아프리카에 진출하고 있지만, 그 폭을 더욱 넓혀나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특히, 아프리카 국가들은 우리나라의 개발경험을 배우기를 원한다며, 그들의 자존심을 존중하면서 정성을 모아 두 손으로 돕되 물고기를 잡는 법을 가르쳐주는 방식으로 지원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김황식 총리는 아프리카는 더는 가난과 질곡의 대륙이 아니라면서 전체 중산층 인구가 3억 명을 넘어섰고, 이들이 민주주의를 촉진해 나갈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 김 총리 “아프리카는 약속의 땅이자 기회의 땅”
    • 입력 2012-07-09 10:04:03
    • 수정2012-07-09 15:25:43
    정치
아프리카 케냐와 모잠비크 방문에 나선 김황식 국무총리는 아프리카는 이제 약속의 땅이고, 우리나라에도 기회의 땅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 총리실 페이스북에 올린 친필 메모를 통해 우리 기업들이 지금도 자원개발이나 에너지협력 등 다양한 사업을 위해 아프리카에 진출하고 있지만, 그 폭을 더욱 넓혀나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특히, 아프리카 국가들은 우리나라의 개발경험을 배우기를 원한다며, 그들의 자존심을 존중하면서 정성을 모아 두 손으로 돕되 물고기를 잡는 법을 가르쳐주는 방식으로 지원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김황식 총리는 아프리카는 더는 가난과 질곡의 대륙이 아니라면서 전체 중산층 인구가 3억 명을 넘어섰고, 이들이 민주주의를 촉진해 나갈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