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작감지기’ 설치 사설 경마장 적발
입력 2012.07.09 (13:38) 사회
CCTV와 동작감지기 등을 갖춰 놓고, 불법 사설경마 영업을 해 온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오늘 인터넷 사설 경마 업자 53살 강모 씨 등 22명을 마사회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강 씨 등은 지난 3월부터 서울 서초구의 한 빌딩에 사무실을 차려 놓고,인터넷을 통해 경주를 중계하는 방식으로, 60억 원 규모의 불법 경마 도박판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경찰의 단속을 피하기 위해 사무실 앞에 CCTV와 동작 감지 장치 등을 설치 해놓고 불법 영업을 해 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동작감지기’ 설치 사설 경마장 적발
    • 입력 2012-07-09 13:38:14
    사회
CCTV와 동작감지기 등을 갖춰 놓고, 불법 사설경마 영업을 해 온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오늘 인터넷 사설 경마 업자 53살 강모 씨 등 22명을 마사회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강 씨 등은 지난 3월부터 서울 서초구의 한 빌딩에 사무실을 차려 놓고,인터넷을 통해 경주를 중계하는 방식으로, 60억 원 규모의 불법 경마 도박판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경찰의 단속을 피하기 위해 사무실 앞에 CCTV와 동작 감지 장치 등을 설치 해놓고 불법 영업을 해 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