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습 주취 폭력 40대 중국동포 구속
입력 2012.07.09 (15:18) 사회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술에 취해 상습적으로 상인들에게 행패를 부린 혐의로 중국동포 45살 최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최 씨는 지난해 4월 서울 대림동 한 음식점에서 술을 마신 뒤 욕설을 하고, 집기를 부수며 영업을 방해하는 등 최근까지 43차례에 걸쳐 이 일대 음식점과 술집에서 행패를 부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최 씨는 또 모두 26차례에 걸쳐 술값 85만 원을 내지 않고 달아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 상습 주취 폭력 40대 중국동포 구속
    • 입력 2012-07-09 15:18:58
    사회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술에 취해 상습적으로 상인들에게 행패를 부린 혐의로 중국동포 45살 최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최 씨는 지난해 4월 서울 대림동 한 음식점에서 술을 마신 뒤 욕설을 하고, 집기를 부수며 영업을 방해하는 등 최근까지 43차례에 걸쳐 이 일대 음식점과 술집에서 행패를 부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최 씨는 또 모두 26차례에 걸쳐 술값 85만 원을 내지 않고 달아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