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시아 전역서 홍수 희생자 ‘추모의 날’ 엄수
입력 2012.07.09 (16:05) 국제
러시아 전역에서 남서부 크라스노다르주 홍수 희생자들을 위한 '추모의 날'이 엄수됐습니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은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오늘을 추모의 날로 지정함에 따라 러시아 전역과 국외 공관 등에서 조기가 게양됐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전국의 문화행사장과 TV 방송 등에서는 오락성 공연과 오락 프로그램 방영이 중단됐습니다.

앞서 6일 밤부터 7일 새벽 러시아 남서부 크라스노다르주에 폭우가 쏟아져 노보로시스크 등 3개 도시와 인근 시골마을 5천여 가구가 물에 잠겼으며 171명이 숨졌습니다.
  • 러시아 전역서 홍수 희생자 ‘추모의 날’ 엄수
    • 입력 2012-07-09 16:05:18
    국제
러시아 전역에서 남서부 크라스노다르주 홍수 희생자들을 위한 '추모의 날'이 엄수됐습니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은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오늘을 추모의 날로 지정함에 따라 러시아 전역과 국외 공관 등에서 조기가 게양됐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전국의 문화행사장과 TV 방송 등에서는 오락성 공연과 오락 프로그램 방영이 중단됐습니다.

앞서 6일 밤부터 7일 새벽 러시아 남서부 크라스노다르주에 폭우가 쏟아져 노보로시스크 등 3개 도시와 인근 시골마을 5천여 가구가 물에 잠겼으며 171명이 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