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남서해 지역서 석유탐사 추진
입력 2012.07.09 (17:17) 국제
중국이 서해 연안지역에서 석유개발을 위한 탐사활동을 벌이기로 했다고 신화일보가 보도했습니다.

화둥 석유와 성리 석유관리국은 공동으로 남서해 지역에서 석유와 천연가스 탐사를 위해 이 지역의 2차원 지진 자료를 수집하기로 했습니다.

석유와 가스 탐사가 진행되는 지역은 상하이 북쪽 지역인 장쑤성 다펑에서 둥타이, 하이안, 루둥에 이르는 지역 근해이며 탐사대상 면적은 3천 8백여㎢에 이릅니다.
  • 중국, 남서해 지역서 석유탐사 추진
    • 입력 2012-07-09 17:17:07
    국제
중국이 서해 연안지역에서 석유개발을 위한 탐사활동을 벌이기로 했다고 신화일보가 보도했습니다.

화둥 석유와 성리 석유관리국은 공동으로 남서해 지역에서 석유와 천연가스 탐사를 위해 이 지역의 2차원 지진 자료를 수집하기로 했습니다.

석유와 가스 탐사가 진행되는 지역은 상하이 북쪽 지역인 장쑤성 다펑에서 둥타이, 하이안, 루둥에 이르는 지역 근해이며 탐사대상 면적은 3천 8백여㎢에 이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