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수막 제거하다 추락해 중상
입력 2012.07.09 (21:15) 사회
오늘 오전 10시쯤 울산시 달동의 12층 상가 건물에서 광고 현수막 제거 작업을 하던 39살 한모 씨가 건물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한 씨는 추락 도중 로프가 얽히면서 다행히 목숨을 건졌지만 목과 허리를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현수막 제거 작업을 하면서 안전 규정을 제대로 지켰는 지 여부를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 현수막 제거하다 추락해 중상
    • 입력 2012-07-09 21:15:05
    사회
오늘 오전 10시쯤 울산시 달동의 12층 상가 건물에서 광고 현수막 제거 작업을 하던 39살 한모 씨가 건물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한 씨는 추락 도중 로프가 얽히면서 다행히 목숨을 건졌지만 목과 허리를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현수막 제거 작업을 하면서 안전 규정을 제대로 지켰는 지 여부를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