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통합, 오늘 대선 경선 규칙 논의
입력 2012.07.17 (06:35) 수정 2012.07.17 (15:26) 정치
대선후보 경선 규칙을 놓고 갈등을 빚고 있는 민주통합당은 오늘 경선기획단 회의를 다시 엽니다.

오늘 경선 기획단 회의는 경선 후보 등록을 앞둔 마지막 회의가 될 것으로 보이며 민주당은 오늘 회의결과를 토대로 이르면 내일쯤 대선 경선 규칙을 확정할 예정입니다.

민주당 지도부는 컷오프 선거인단 구성비율은 당초보다 당원 비율을 높여 당원 50%, 국민 50%로 하는 쪽으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손학규,김두관,정세균 후보가 주장하는 결선투표제와 국민배심원제는 수용하기 어렵다는 분위기가 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민주통합, 오늘 대선 경선 규칙 논의
    • 입력 2012-07-17 06:35:35
    • 수정2012-07-17 15:26:49
    정치
대선후보 경선 규칙을 놓고 갈등을 빚고 있는 민주통합당은 오늘 경선기획단 회의를 다시 엽니다.

오늘 경선 기획단 회의는 경선 후보 등록을 앞둔 마지막 회의가 될 것으로 보이며 민주당은 오늘 회의결과를 토대로 이르면 내일쯤 대선 경선 규칙을 확정할 예정입니다.

민주당 지도부는 컷오프 선거인단 구성비율은 당초보다 당원 비율을 높여 당원 50%, 국민 50%로 하는 쪽으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손학규,김두관,정세균 후보가 주장하는 결선투표제와 국민배심원제는 수용하기 어렵다는 분위기가 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