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학 4년생 64.3% “졸업 미룰 것”
입력 2012.07.17 (08:17) 수정 2012.07.17 (10:34) 경제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대학 졸업반 2백20여 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64%가 '졸업을 연기할 계획'이라는 답변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학생 신분으로 취업준비를 하는 것이 마음 편해서'라는 답변이 39%로 가장 많았습니다.

'기업들이 졸업자보다 졸업예정자를 선호하기 때문'이라는 답변과 '졸업 후 구직 기간이 길어져 실업자가 되는 게 두려워서'라는 답변이 뒤를 이었습니다.
  • 대학 4년생 64.3% “졸업 미룰 것”
    • 입력 2012-07-17 08:17:33
    • 수정2012-07-17 10:34:23
    경제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대학 졸업반 2백20여 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64%가 '졸업을 연기할 계획'이라는 답변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학생 신분으로 취업준비를 하는 것이 마음 편해서'라는 답변이 39%로 가장 많았습니다.

'기업들이 졸업자보다 졸업예정자를 선호하기 때문'이라는 답변과 '졸업 후 구직 기간이 길어져 실업자가 되는 게 두려워서'라는 답변이 뒤를 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