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용카드 판매 대금 3일내 지급해야”
입력 2012.07.17 (12:18) 수정 2012.07.17 (16:09) 경제
앞으로 신용카드사는 가맹점에 대해 판매 대금을 3일 내에 지급해야 합니다.

금융감독원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가맹점 표준약관을 마련하고 늦어도 10말까지는 시행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안에 따르면 현재는 가맹점에 대한 지급 주기가 구체적이지 않은데다 카드사가 하루에서 7일 이내에 지급을 했지만 앞으로는 부속 약관 등으로 정하지 않는 한 전표 매입일 이후 최장 3일 내에 대금을 지급해야 합니다.

늦게 지급할 경우에는 연 6%의 지연이자를 줘야 합니다.

아울러 지급을 보류할 경우에도 가압류와 압류명령 등 사유를 명확하게 하도록 했고, 도난 분실 등의 분쟁이 발생했을 경우에도 최장 10영업일을 넘을 수 없습니다.

매출 전표 접수 기한도 현행 7일에서 30일로 길어집니다.

이와 함께 카드사가 일방적으로 가맹점 수수료를 올리거나 수수료를 추가로 요구할 경우에는 가맹점이 계약 해지를 요구할 수 있도록 했고, 가맹점에 불리하게 계약조건이 바뀔 때는 카드사는 반드시 가맹점에 사전에 통보하도록 했습니다.
  • “신용카드 판매 대금 3일내 지급해야”
    • 입력 2012-07-17 12:18:30
    • 수정2012-07-17 16:09:53
    경제
앞으로 신용카드사는 가맹점에 대해 판매 대금을 3일 내에 지급해야 합니다.

금융감독원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가맹점 표준약관을 마련하고 늦어도 10말까지는 시행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안에 따르면 현재는 가맹점에 대한 지급 주기가 구체적이지 않은데다 카드사가 하루에서 7일 이내에 지급을 했지만 앞으로는 부속 약관 등으로 정하지 않는 한 전표 매입일 이후 최장 3일 내에 대금을 지급해야 합니다.

늦게 지급할 경우에는 연 6%의 지연이자를 줘야 합니다.

아울러 지급을 보류할 경우에도 가압류와 압류명령 등 사유를 명확하게 하도록 했고, 도난 분실 등의 분쟁이 발생했을 경우에도 최장 10영업일을 넘을 수 없습니다.

매출 전표 접수 기한도 현행 7일에서 30일로 길어집니다.

이와 함께 카드사가 일방적으로 가맹점 수수료를 올리거나 수수료를 추가로 요구할 경우에는 가맹점이 계약 해지를 요구할 수 있도록 했고, 가맹점에 불리하게 계약조건이 바뀔 때는 카드사는 반드시 가맹점에 사전에 통보하도록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