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경부, 한전 전기요금 ‘16.8% 인상안’ 또 반려
입력 2012.07.17 (15:17) 수정 2012.07.17 (19:28) 경제
한국전력이 제출한 전기요금 인상안이 또다시 반려됐습니다.

지식경제부는 오늘 오전 열린 전기위원회에서 한전이 지난 10일 제출한 16.8% 인상안을 심의한 결과, 이를 수용하지 않기로 결정해 인상안을 한전 측에 반려했다고 밝혔습니다.

한전은 지난달 8일 13.1% 인상안이 부결되자, 지난 10일 전기 요금을 평균 10.7% 올리고 연료비 연동제를 이용한 미수금 형태로 6.1%를 보전받는 사실상 16.8% 인상안을 정부에 제출했습니다.

정부의 인상안 반려에 따라 한전은 모레 예정된 정기 이사회에서 전기료 인상 폭을 재논의 할 것으로 보입니다.
  • 지경부, 한전 전기요금 ‘16.8% 인상안’ 또 반려
    • 입력 2012-07-17 15:17:38
    • 수정2012-07-17 19:28:24
    경제
한국전력이 제출한 전기요금 인상안이 또다시 반려됐습니다.

지식경제부는 오늘 오전 열린 전기위원회에서 한전이 지난 10일 제출한 16.8% 인상안을 심의한 결과, 이를 수용하지 않기로 결정해 인상안을 한전 측에 반려했다고 밝혔습니다.

한전은 지난달 8일 13.1% 인상안이 부결되자, 지난 10일 전기 요금을 평균 10.7% 올리고 연료비 연동제를 이용한 미수금 형태로 6.1%를 보전받는 사실상 16.8% 인상안을 정부에 제출했습니다.

정부의 인상안 반려에 따라 한전은 모레 예정된 정기 이사회에서 전기료 인상 폭을 재논의 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