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진공, FTA 피해기업 지원기준 완화
입력 2012.07.17 (21:31) 경제
중소기업진흥공단은 FTA로 피해를 보는 기업들에 대한 지원 요건을 완화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존에는 최근 2년6개월 간 매출액이나 생산량이 20% 이상 감소한 기업들이 융자와 컨설팅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었지만 앞으로는 10% 이상 줄어든 업체도 대상에 포함됩니다.

컨설팅 지원만 신청하면 매출 5% 이상 감소 기업들도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홍기 무역조정사업전환지원센터장은 "이번 조치가 FTA 대응능력이 취약한 중소기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중진공, FTA 피해기업 지원기준 완화
    • 입력 2012-07-17 21:31:51
    경제
중소기업진흥공단은 FTA로 피해를 보는 기업들에 대한 지원 요건을 완화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존에는 최근 2년6개월 간 매출액이나 생산량이 20% 이상 감소한 기업들이 융자와 컨설팅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었지만 앞으로는 10% 이상 줄어든 업체도 대상에 포함됩니다.

컨설팅 지원만 신청하면 매출 5% 이상 감소 기업들도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홍기 무역조정사업전환지원센터장은 "이번 조치가 FTA 대응능력이 취약한 중소기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