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맛이야!’…풀 뜯는 거위들
입력 2012.07.17 (22:36) 포토뉴스
‘이 맛이야!’…풀 뜯는 거위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이 맛이야!’…풀 뜯는 거위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풀 뜯는 거위들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송전리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풀 뜯는 거위들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송전리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풀 뜯는 거위들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송전리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풀 뜯는 거위들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송전리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 ‘이 맛이야!’…풀 뜯는 거위들
    • 입력 2012-07-17 22:36:30
    포토뉴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장맛비가 주춤한 17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강진호수공원에서 거위 무리가 공원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며 알맞게 자라난 풀을 부리로 뜯어 먹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