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랑드 佛 대통령 “시리아 망명 장군 프랑스 체류”
입력 2012.07.18 (06:28) 수정 2012.07.18 (19:19) 국제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은 시리아에서 망명한 마나프 틀라스 시리아군 준장이 프랑스에 머물고 있다고 확인했습니다.

올랑드 대통령은 몬세프 마르주키 튀니지 대통령과 공동으로 기자 회견을 하던 중 이같은 사실을 밝혔습니다.

알 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의 친구이자 시리아 정예 부대 지휘관인 틀라스 준장은 이달 초 시리아를 탈주했지만 지금까지 행방이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서방 국가들은 틀라스의 망명이 시리아의 핵심 권력 집단이 붕괴하고 있다는 사실을 시사하는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 올랑드 佛 대통령 “시리아 망명 장군 프랑스 체류”
    • 입력 2012-07-18 06:28:08
    • 수정2012-07-18 19:19:37
    국제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은 시리아에서 망명한 마나프 틀라스 시리아군 준장이 프랑스에 머물고 있다고 확인했습니다.

올랑드 대통령은 몬세프 마르주키 튀니지 대통령과 공동으로 기자 회견을 하던 중 이같은 사실을 밝혔습니다.

알 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의 친구이자 시리아 정예 부대 지휘관인 틀라스 준장은 이달 초 시리아를 탈주했지만 지금까지 행방이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서방 국가들은 틀라스의 망명이 시리아의 핵심 권력 집단이 붕괴하고 있다는 사실을 시사하는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