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도권 단독주택 매매가, 22개월 만에 하락세
입력 2012.07.18 (06:51) 수정 2012.07.18 (16:10) 경제
수도권 단독주택 매매가가 22개월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국민은행 주택매매가격 종합지수 자료를 보면, 지난달 수도권 단독주택의 매매가는 한 달 전보다 0.1% 떨어졌습니다.



지난 2010년 8월 마이너스 0.2%를 기록한 이후 22개월 만에 하락세로 돌아선 것입니다.



서울은 아직 보합세를 유지하고 있지만 경기도와 인천의 단독주택은 각각 0.1%, 0.3% 값이 떨어졌습니다.



국민은행 부동산팀 관계자는 은퇴한 베이비부머를 중심으로 아파트를 벗어나 임대수익도 낼 수 있는 단독주택이 유행했지만 최근 아파트 침체가 단독으로까지 옮겨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 수도권 단독주택 매매가, 22개월 만에 하락세
    • 입력 2012-07-18 06:51:11
    • 수정2012-07-18 16:10:34
    경제
수도권 단독주택 매매가가 22개월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국민은행 주택매매가격 종합지수 자료를 보면, 지난달 수도권 단독주택의 매매가는 한 달 전보다 0.1% 떨어졌습니다.



지난 2010년 8월 마이너스 0.2%를 기록한 이후 22개월 만에 하락세로 돌아선 것입니다.



서울은 아직 보합세를 유지하고 있지만 경기도와 인천의 단독주택은 각각 0.1%, 0.3% 값이 떨어졌습니다.



국민은행 부동산팀 관계자는 은퇴한 베이비부머를 중심으로 아파트를 벗어나 임대수익도 낼 수 있는 단독주택이 유행했지만 최근 아파트 침체가 단독으로까지 옮겨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