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생필품값, 판매점 따라 최대 3배 차이”
입력 2012.07.18 (08:47) 수정 2012.07.19 (16:04) 재테크
쌈장과 이온 음료 등 생필품 가격이 판매점에 따라 크게 차이가 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이 공개한 10개 생필품 가격 동향을 보면 쌈장의 평균가격은 전통시장이 천에서 2천 원 대 대형마트가 3천 원 중반, 백화점이 3천원 후반에서 4천 원대로 최대 3배 이상 차이가 났습니다.



살균 소독제도 제품에 따라 최고 가격이 최저 가격보다 2.5배 비쌌고 표백제와 손 세정제, 이온 음료 등 8개 생필품의 가격도 평균 60% 정도가 차이가 났습니다.



소비자원은 같은 상품이라도 대형마트와 편의점, 전통시장의 유통구조나 점포 운영비에 따라 가격이 차이가 날 수 있다며 꼼꼼히 비교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습니다.
  • “생필품값, 판매점 따라 최대 3배 차이”
    • 입력 2012-07-18 08:47:44
    • 수정2012-07-19 16:04:44
    재테크
쌈장과 이온 음료 등 생필품 가격이 판매점에 따라 크게 차이가 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이 공개한 10개 생필품 가격 동향을 보면 쌈장의 평균가격은 전통시장이 천에서 2천 원 대 대형마트가 3천 원 중반, 백화점이 3천원 후반에서 4천 원대로 최대 3배 이상 차이가 났습니다.



살균 소독제도 제품에 따라 최고 가격이 최저 가격보다 2.5배 비쌌고 표백제와 손 세정제, 이온 음료 등 8개 생필품의 가격도 평균 60% 정도가 차이가 났습니다.



소비자원은 같은 상품이라도 대형마트와 편의점, 전통시장의 유통구조나 점포 운영비에 따라 가격이 차이가 날 수 있다며 꼼꼼히 비교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