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싸움닭 도박장 개설·도박 22명 검거
입력 2012.07.18 (09:45) 사회
충남 아산경찰서는 인적이 드문 곳에 싸움닭 도박장을 차려 놓고 판돈의 10%를 챙겨 온 50살 최 모씨 등 도박장 운영자 2명과 도박 참가자 등 2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최 씨 등은 충남 아산시 선장면의 한 야산에 싸움닭 도박장을 차려 놓고 한 사람에 4만 원에서 50만 원까지 돈을 걸게 한 뒤, 이긴 사람이 싸움닭에 건 돈의 배를 가져가게 하는 수법으로 도박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최 씨 등은 다섯 달 전부터 매주 토요일 밤 도박장을 열어 왔으며, 판돈의 10%를 수수료 명목으로 챙겨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싸움닭 도박장 개설·도박 22명 검거
    • 입력 2012-07-18 09:45:22
    사회
충남 아산경찰서는 인적이 드문 곳에 싸움닭 도박장을 차려 놓고 판돈의 10%를 챙겨 온 50살 최 모씨 등 도박장 운영자 2명과 도박 참가자 등 2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최 씨 등은 충남 아산시 선장면의 한 야산에 싸움닭 도박장을 차려 놓고 한 사람에 4만 원에서 50만 원까지 돈을 걸게 한 뒤, 이긴 사람이 싸움닭에 건 돈의 배를 가져가게 하는 수법으로 도박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최 씨 등은 다섯 달 전부터 매주 토요일 밤 도박장을 열어 왔으며, 판돈의 10%를 수수료 명목으로 챙겨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