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2 런던올림픽
런던 올림픽, 폭우 대비 ‘비상계획’
입력 2012.07.18 (10:56) 연합뉴스
런던올림픽 조직위원회는 폭우에 따른 조정·승마 경기장의 침수 사태에 대비해 경기일정 연장 등의 비상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세바스찬 코 런던올림픽 조직위원장은 17일 조정 경기장인 런던 서쪽의 이튼 도니 호수와 승마경기가 열리는 템스강 남쪽 그리니치 파크의 상황이 우려스럽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또 잉글랜드 남동부 웨이머스 지역에서 진행되는 요트 경기의 경우 강우에 대비한 비상 코스를 확보해 놓았고, 테니스는 개폐형 지붕이 있는 윔블던 센터코트를 쓰면 된다고 코 위원장은 소개했다.



코 위원장은 개막을 코앞에 둔 상황에서 경기장 공사가 완료되지 않은 데 대해 "더 해야 할 일이 있지만 개막일(27일)까지는 모든 경기장이 준비를 마칠 것"이라고 공언했다.
  • 런던 올림픽, 폭우 대비 ‘비상계획’
    • 입력 2012-07-18 10:56:05
    연합뉴스
런던올림픽 조직위원회는 폭우에 따른 조정·승마 경기장의 침수 사태에 대비해 경기일정 연장 등의 비상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세바스찬 코 런던올림픽 조직위원장은 17일 조정 경기장인 런던 서쪽의 이튼 도니 호수와 승마경기가 열리는 템스강 남쪽 그리니치 파크의 상황이 우려스럽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또 잉글랜드 남동부 웨이머스 지역에서 진행되는 요트 경기의 경우 강우에 대비한 비상 코스를 확보해 놓았고, 테니스는 개폐형 지붕이 있는 윔블던 센터코트를 쓰면 된다고 코 위원장은 소개했다.



코 위원장은 개막을 코앞에 둔 상황에서 경기장 공사가 완료되지 않은 데 대해 "더 해야 할 일이 있지만 개막일(27일)까지는 모든 경기장이 준비를 마칠 것"이라고 공언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