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천서 70대 노인 피 흘리며 숨진 채 발견
입력 2012.07.18 (11:04) 수정 2012.07.18 (16:42) 사회
어제 오후 4시 반쯤 경기도 연천군 전곡읍에 사는 73살 여성 우모 씨가 자신의 집에서 피를 흘린 채 숨져 있는 것을 아들 박모 씨가 발견해 119에 신고했습니다.

우 씨는 발견 당시 목 부위를 흉기에 찔린 상태였으며 경찰은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 연천서 70대 노인 피 흘리며 숨진 채 발견
    • 입력 2012-07-18 11:04:12
    • 수정2012-07-18 16:42:50
    사회
어제 오후 4시 반쯤 경기도 연천군 전곡읍에 사는 73살 여성 우모 씨가 자신의 집에서 피를 흘린 채 숨져 있는 것을 아들 박모 씨가 발견해 119에 신고했습니다.

우 씨는 발견 당시 목 부위를 흉기에 찔린 상태였으며 경찰은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