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최영림 총리 수해현장 점검
입력 2012.07.31 (19:12) 정치
북한 최영림 내각총리가 최근 대규모 홍수 피해가 난 지역을 찾아 상황을 점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최 총리는 평안남도 성천군과 신양군 등에서 토지 유실과 홍수피해 복구 상황 등을 점검하고 주민들을 위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태풍과 집중호우로 88명이 숨지고 134명이 다쳤으며 가옥 파괴와 철도 유실 등 광범위한 피해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 北 최영림 총리 수해현장 점검
    • 입력 2012-07-31 19:12:38
    정치
북한 최영림 내각총리가 최근 대규모 홍수 피해가 난 지역을 찾아 상황을 점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최 총리는 평안남도 성천군과 신양군 등에서 토지 유실과 홍수피해 복구 상황 등을 점검하고 주민들을 위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태풍과 집중호우로 88명이 숨지고 134명이 다쳤으며 가옥 파괴와 철도 유실 등 광범위한 피해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