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어촌 특별전형비리 20여 명 이달중 입학 취소
입력 2012.08.01 (06:36) 수정 2012.08.01 (10:15) 사회
올해 초 감사원 감사에서 농어촌 특별전형을 통해 '위장 전입' 등 부정 입학한 사례로 적발된 대학생 20여 명이 이달 중 다니던 대학에서 입학 취소를 당할 전망입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감사원의 감사 결과에 대해 행정안정부의 주소지 확인 등의 절차를 거쳐 확정한 '사실 조사 확인서'를 지난달 말 해당 55개 대학에 통보했습니다.

대상자는 지난 2009~2011학년도 농어촌 특별전형 합격생 가운데 서울대, 고려대 등 서울 주요 대학과 지방 국립대에 부정 입학한 것으로 의심되는 학생 20여 명입니다.

교과부는 적발된 대학들은 대부분 농어촌 거주기간 지원자격이 3년으로, 이 기간을 4년 이상으로 강화해 2014학년도 입시부터 적용하는 방안 등 보완책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 농어촌 특별전형비리 20여 명 이달중 입학 취소
    • 입력 2012-08-01 06:36:21
    • 수정2012-08-01 10:15:43
    사회
올해 초 감사원 감사에서 농어촌 특별전형을 통해 '위장 전입' 등 부정 입학한 사례로 적발된 대학생 20여 명이 이달 중 다니던 대학에서 입학 취소를 당할 전망입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감사원의 감사 결과에 대해 행정안정부의 주소지 확인 등의 절차를 거쳐 확정한 '사실 조사 확인서'를 지난달 말 해당 55개 대학에 통보했습니다.

대상자는 지난 2009~2011학년도 농어촌 특별전형 합격생 가운데 서울대, 고려대 등 서울 주요 대학과 지방 국립대에 부정 입학한 것으로 의심되는 학생 20여 명입니다.

교과부는 적발된 대학들은 대부분 농어촌 거주기간 지원자격이 3년으로, 이 기간을 4년 이상으로 강화해 2014학년도 입시부터 적용하는 방안 등 보완책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