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2 런던올림픽
총가, 테니스 최다 게임 경기 신기록
입력 2012.08.01 (07:43) 연합뉴스
조 윌프리드 총가(세계랭킹 6위·프랑스)가 역대 올림픽 테니스 사상 가장 많은 게임을 치르고 2012 런던올림픽 테니스 3회전에 진출했다.

총가는 3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테니스 남자 단식 2회전(32강)에서 밀로스 라오니치(23위·캐나다)를 2-1(6-3, 3-6, 25-23)로 뿌리쳤다.

총가와 라오니치는 이날 3시간57분간 무려 66게임을 주고받아 3세트제로 치러진 올림픽 테니스 경기 중 최다 게임 신기록을 세웠다.

이전까지는 1988년 서울올림픽 여자복식 1회전에서 칼링 바셋-세구소·질 헤더링튼(캐나다) 조가 메르세데스 파스·가브리엘라 사바티니(아르헨티나) 조를 2-1(7-6 5-7 20-18)로 꺾으며 치른 63게임이 최다였다.

총가와 라오니치가 정확히 세 시간 동안 48게임을 주고받은 마지막 3세트도 이전 기록인 38게임을 깨고 역대 최다 게임 세트로 남았다.

총가는 "어릴 때부터 올림픽 무대를 꿈꿔왔는데 뭔가 엉뚱한 쪽으로 역사를 만들고 있는 것 같다"며 "그것도 나쁘지 않지만 다음부터는 제대로 된 역사를 쓰겠다"고 메달 획득에 강한 의욕을 보였다.
  • 총가, 테니스 최다 게임 경기 신기록
    • 입력 2012-08-01 07:43:21
    연합뉴스
조 윌프리드 총가(세계랭킹 6위·프랑스)가 역대 올림픽 테니스 사상 가장 많은 게임을 치르고 2012 런던올림픽 테니스 3회전에 진출했다.

총가는 3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테니스 남자 단식 2회전(32강)에서 밀로스 라오니치(23위·캐나다)를 2-1(6-3, 3-6, 25-23)로 뿌리쳤다.

총가와 라오니치는 이날 3시간57분간 무려 66게임을 주고받아 3세트제로 치러진 올림픽 테니스 경기 중 최다 게임 신기록을 세웠다.

이전까지는 1988년 서울올림픽 여자복식 1회전에서 칼링 바셋-세구소·질 헤더링튼(캐나다) 조가 메르세데스 파스·가브리엘라 사바티니(아르헨티나) 조를 2-1(7-6 5-7 20-18)로 꺾으며 치른 63게임이 최다였다.

총가와 라오니치가 정확히 세 시간 동안 48게임을 주고받은 마지막 3세트도 이전 기록인 38게임을 깨고 역대 최다 게임 세트로 남았다.

총가는 "어릴 때부터 올림픽 무대를 꿈꿔왔는데 뭔가 엉뚱한 쪽으로 역사를 만들고 있는 것 같다"며 "그것도 나쁘지 않지만 다음부터는 제대로 된 역사를 쓰겠다"고 메달 획득에 강한 의욕을 보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