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학·연구소에서도 개인 태블릿 사용 위험”
입력 2012.08.01 (08:46) 경제
대학이나 연구소에서 태블릿PC 등의 개인 스마트 기기를 사용하는 것은 보안상 위험하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시장조사기관 가트너는 대학·연구소 구성원들이 개인용 스마트 기기를 가져와 사용하는 행동이 학생들의 개인정보와 대학·연구소의 연구 프로젝트 보안에 위협이 된다는 보고서를 내놨습니다.

가트너는 보고서에서 "대학생과 교수진은 학내 와이파이(Wi-Fi)를 통해 개인 기기를 이용하기 때문에 (네트워크) 접근에 대한 관리가 다소 느슨하고 휴대기기 관리를 위한 투자도 적은 경우가 많다"고 언급했습니다.

가트너는 이에따라 무엇보다 학생·교수진과 교직원의 휴대기기를 구분해 민감한 시스템에 접속하는 교수진은 강력한 보안 정책을 따르도록 해야하고, 반드시 등록된 휴대기기에만 내부 네트워크 접속권을 부여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 “대학·연구소에서도 개인 태블릿 사용 위험”
    • 입력 2012-08-01 08:46:33
    경제
대학이나 연구소에서 태블릿PC 등의 개인 스마트 기기를 사용하는 것은 보안상 위험하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시장조사기관 가트너는 대학·연구소 구성원들이 개인용 스마트 기기를 가져와 사용하는 행동이 학생들의 개인정보와 대학·연구소의 연구 프로젝트 보안에 위협이 된다는 보고서를 내놨습니다.

가트너는 보고서에서 "대학생과 교수진은 학내 와이파이(Wi-Fi)를 통해 개인 기기를 이용하기 때문에 (네트워크) 접근에 대한 관리가 다소 느슨하고 휴대기기 관리를 위한 투자도 적은 경우가 많다"고 언급했습니다.

가트너는 이에따라 무엇보다 학생·교수진과 교직원의 휴대기기를 구분해 민감한 시스템에 접속하는 교수진은 강력한 보안 정책을 따르도록 해야하고, 반드시 등록된 휴대기기에만 내부 네트워크 접속권을 부여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