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법원 “알카에다 등, 9·11 유족에 60억弗 배상”
입력 2012.08.01 (15:10) 국제
미국 뉴욕 연방법원이 2001년 9ㆍ11테러를 지원한 알 카에다와 탈레반, 이란 측이 테러 희생자 유족에게 60억 달러룰 배상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프랭크 마스 연방 치안판사는 테러 희생자와 유족에 대한 징벌적, 보상적 손해배상액을 이같이 산출했다고 밝혔습니다.

마스 판사의 권고를 받아들일지는 본 소송을 맡은 판사가 별도로 결정할 예정입니다.

희생자 유족은 알 카에다와 탈레반, 이란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해 지난해 열린 결석재판에서 이들이 테러에 책임이 있다는 판결을 얻었습니다.

판결에는 이란이 알 카에다 지도부에 은신처를 제공하는 등 지속적으로 지원했다는 내용이 포함됐지만 이란 측은 관련성을 전면 부인했습니다.
  • 美법원 “알카에다 등, 9·11 유족에 60억弗 배상”
    • 입력 2012-08-01 15:10:03
    국제
미국 뉴욕 연방법원이 2001년 9ㆍ11테러를 지원한 알 카에다와 탈레반, 이란 측이 테러 희생자 유족에게 60억 달러룰 배상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프랭크 마스 연방 치안판사는 테러 희생자와 유족에 대한 징벌적, 보상적 손해배상액을 이같이 산출했다고 밝혔습니다.

마스 판사의 권고를 받아들일지는 본 소송을 맡은 판사가 별도로 결정할 예정입니다.

희생자 유족은 알 카에다와 탈레반, 이란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해 지난해 열린 결석재판에서 이들이 테러에 책임이 있다는 판결을 얻었습니다.

판결에는 이란이 알 카에다 지도부에 은신처를 제공하는 등 지속적으로 지원했다는 내용이 포함됐지만 이란 측은 관련성을 전면 부인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