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일 중부지방 35도…제주·남해 태풍 영향
입력 2012.08.01 (22:1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말 숨이 막힐 정도로 더운 하루였습니다.

폭염 특보제가 시행된 이후 서울엔 처음으로 폭염 경보가 내려졌는데요,

오늘 낮 최고 기온은 정읍이 37.8도로 올해 들어 가장 높았고, 서울도 35.3도까지 올랐습니다.

내일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35도 가까이 오르는 곳이 많겠습니다.

10호 태풍 담레이는 현재 남해동부 먼바다에서 북서진하고 있는데요,

내일 새벽엔 제주 남쪽 해상을 지나겠습니다.

내륙엔 별다른 영향이 없겠지만 제주도엔 최고 150mm의 비가 올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제주도와 남해안은 태풍의 영향으로 강한 바람이 불면서 비가 내리겠습니다.

내일 중부지방 서울과 대전의 낮 기온 3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남부지방은 광주의 낮 기온 34도, 대구 33도로 오늘보다 2~3도 정도 낮겠습니다.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내일도 낮 기온 30도를 밑돌겠습니다.

물결은 서해와 남해상에서 최고 6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제주도와 강원 영동 지역은 금요일까지 비가 내리겠고, 주말에도 폭염이 계속되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내일 중부지방 35도…제주·남해 태풍 영향
    • 입력 2012-08-01 22:10:52
    뉴스 9
정말 숨이 막힐 정도로 더운 하루였습니다.

폭염 특보제가 시행된 이후 서울엔 처음으로 폭염 경보가 내려졌는데요,

오늘 낮 최고 기온은 정읍이 37.8도로 올해 들어 가장 높았고, 서울도 35.3도까지 올랐습니다.

내일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35도 가까이 오르는 곳이 많겠습니다.

10호 태풍 담레이는 현재 남해동부 먼바다에서 북서진하고 있는데요,

내일 새벽엔 제주 남쪽 해상을 지나겠습니다.

내륙엔 별다른 영향이 없겠지만 제주도엔 최고 150mm의 비가 올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제주도와 남해안은 태풍의 영향으로 강한 바람이 불면서 비가 내리겠습니다.

내일 중부지방 서울과 대전의 낮 기온 3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남부지방은 광주의 낮 기온 34도, 대구 33도로 오늘보다 2~3도 정도 낮겠습니다.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내일도 낮 기온 30도를 밑돌겠습니다.

물결은 서해와 남해상에서 최고 6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제주도와 강원 영동 지역은 금요일까지 비가 내리겠고, 주말에도 폭염이 계속되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