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2 런던올림픽
황예슬, 유도 최강에 막혀 ‘결승 좌절’
입력 2012.08.01 (22:43) 연합뉴스
 한국 여자 유도 중량급의 간판 황예슬(25·안산시청)이 2012 런던올림픽 여자 유도 70㎏급에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세계 랭킹 7위인 황예슬은 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엑셀 런던 노스아레나에서 열린 대회 여자 유도 70㎏급 준결승에서 세계 1위 루시 데코세(프랑스)와 연장접전 끝에 지도 2개를 내줘 유효패 했다.



데코세는 2010년과 2011년에 세계선수권대회 2연패를 달성한 여자 유도 70㎏급의 최강자다.



이로써 황예슬은 1996년 애틀랜타 대회 66㎏급에서 금메달을 따낸 조민선(한국체대 교수) 이후 명맥이 끊긴 여자 유도의 금메달 계보 잇기에 실패했다.
  • 황예슬, 유도 최강에 막혀 ‘결승 좌절’
    • 입력 2012-08-01 22:43:49
    연합뉴스
 한국 여자 유도 중량급의 간판 황예슬(25·안산시청)이 2012 런던올림픽 여자 유도 70㎏급에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세계 랭킹 7위인 황예슬은 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엑셀 런던 노스아레나에서 열린 대회 여자 유도 70㎏급 준결승에서 세계 1위 루시 데코세(프랑스)와 연장접전 끝에 지도 2개를 내줘 유효패 했다.



데코세는 2010년과 2011년에 세계선수권대회 2연패를 달성한 여자 유도 70㎏급의 최강자다.



이로써 황예슬은 1996년 애틀랜타 대회 66㎏급에서 금메달을 따낸 조민선(한국체대 교수) 이후 명맥이 끊긴 여자 유도의 금메달 계보 잇기에 실패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