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덕궁 주합루·연경당 보물 지정
입력 2012.08.14 (14:16) 문화
문화재청이 궁궐 건축물에 대한 가치 재평가 작업의 일환으로 창덕궁의 주합루와 연경당을 각각 국가지정문화재인 보물로 지정했습니다.

주합루는 조선 정조 때 창덕궁 후원에 임금이 직접 지은 글과 그림을 보관하려고 건립한 2층 건물로, 1층 규장각은 왕실도서관으로, 2층 주합루는 열람실로 활용됐습니다.

또 연경당은 효명세자가 순조와 순원왕후에게 잔치를 베풀기 위해 1827년 무렵 궁궐 건축물로는 드물게 민간 사대부가를 모방해 지은 건물로 건물 배치와 공간구성 등이 우수한 건물로 평가됐습니다.
  • 창덕궁 주합루·연경당 보물 지정
    • 입력 2012-08-14 14:16:20
    문화
문화재청이 궁궐 건축물에 대한 가치 재평가 작업의 일환으로 창덕궁의 주합루와 연경당을 각각 국가지정문화재인 보물로 지정했습니다.

주합루는 조선 정조 때 창덕궁 후원에 임금이 직접 지은 글과 그림을 보관하려고 건립한 2층 건물로, 1층 규장각은 왕실도서관으로, 2층 주합루는 열람실로 활용됐습니다.

또 연경당은 효명세자가 순조와 순원왕후에게 잔치를 베풀기 위해 1827년 무렵 궁궐 건축물로는 드물게 민간 사대부가를 모방해 지은 건물로 건물 배치와 공간구성 등이 우수한 건물로 평가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