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여성, 남친 집에서 수년간 감금 생활
입력 2012.08.14 (16:02) 국제
미국에서 한 40대 여성이 남자친구 집에서 수년간 감금 생활을 당해오다 경찰에 구출됐습니다.

뉴저지 경찰 당국은 지난 9일 뉴저지 주 패터슨 시에서 마약범죄 혐의를 받고 있던 42살 마이클 멘데스의 아파트를 수색하다 침실에 감금돼있던 멘데스의 여자친구인 40대 여성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 여성이 최소 2년에서 최대 10년간 감금돼 있었던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멘데스를 납치·감금, 마약관련 혐의로 체포했습니다.
  • 美 여성, 남친 집에서 수년간 감금 생활
    • 입력 2012-08-14 16:02:40
    국제
미국에서 한 40대 여성이 남자친구 집에서 수년간 감금 생활을 당해오다 경찰에 구출됐습니다.

뉴저지 경찰 당국은 지난 9일 뉴저지 주 패터슨 시에서 마약범죄 혐의를 받고 있던 42살 마이클 멘데스의 아파트를 수색하다 침실에 감금돼있던 멘데스의 여자친구인 40대 여성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 여성이 최소 2년에서 최대 10년간 감금돼 있었던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멘데스를 납치·감금, 마약관련 혐의로 체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