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회 문방위, 오는 17일 ‘미술관 화재-독도 세리머니’ 논의
입력 2012.08.14 (20:42) 정치
여야는 '국립현대미술관 화재'와 올림픽 축구대표팀 박종우 선수의 '독도 세리머니' 등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오는 17일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 전체회의를 열기로 합의했습니다.

국회 문방위 새누리당 간사인 조해진 의원은 오늘 KBS와의 통화에서 야당의 요구를 받아들여 문방위 전체회의를 오는 17일 열기로 했다면서 화재와 독도 세리머니 두 가지 안건과 관련한 관련 부처의 현안 보고를 받은 뒤 대책을 따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새누리당 김기현 수석원내부대표는 KBS와의 통화에서 사망 사고 등 시급한 현안이 생겨서 야당의 요구를 수용했다며 방탄국회를 막기 위해 국회 본회의를 열지 않겠다는게 당의 방침이지 상임위 활동을 막는 것은 당연히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 국회 문방위, 오는 17일 ‘미술관 화재-독도 세리머니’ 논의
    • 입력 2012-08-14 20:42:06
    정치
여야는 '국립현대미술관 화재'와 올림픽 축구대표팀 박종우 선수의 '독도 세리머니' 등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오는 17일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 전체회의를 열기로 합의했습니다.

국회 문방위 새누리당 간사인 조해진 의원은 오늘 KBS와의 통화에서 야당의 요구를 받아들여 문방위 전체회의를 오는 17일 열기로 했다면서 화재와 독도 세리머니 두 가지 안건과 관련한 관련 부처의 현안 보고를 받은 뒤 대책을 따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새누리당 김기현 수석원내부대표는 KBS와의 통화에서 사망 사고 등 시급한 현안이 생겨서 야당의 요구를 수용했다며 방탄국회를 막기 위해 국회 본회의를 열지 않겠다는게 당의 방침이지 상임위 활동을 막는 것은 당연히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